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동화약품, 제4회 윤도준 의학상 故 임세원 교수 선정

기사승인 2019.04.15  12:57:29

공유
default_news_ad2
ad37
고(故) 임세원 강북삼성병원 정신의학과 교수가 ‘윤도준 의학상’의 제4회 수상자로 선정됐다/사진=동화약품 제공

[뉴스락] 동화약품(대표이사 박기환)과 대한신경정신의학회(이사장 권준수)가 공동제정한 제4회 ‘윤도준 의학상’의 수상자로 고(故) 임세원 강북삼성병원 정신의학과 교수가 선정됐다.

대한신경정신의학회는 고 임세원 교수가 우울증과 불안장애 환자 치료, 직장인 정신건강관리 등을 통해 국민들의 자살예방과 정신건강 향상에 크게 기여했고, 국내외 100여편의 논문 발표와 여러 학회의 활발한 학술활동을 통해 정신의학 발전에도 공헌한 바가 크다며 15일 선정사유를 밝혔다.

무엇보다, 의학자로서 예기치 않은 사고의 순간에도 타인의 생명을 구하기 위해 숭고한 희생정신을 발휘한 공로로 이번 ‘윤도준 의학상’의 수상자로 선정하게 됐다.

임세원 교수는 기업정신건강 연구소 부소장, 한국자살예방협회 교육 및 프로그램개발위원회 위원장, 대한불안의학회 학술지편집위원장 등을 역임한 바 있다.

지난해 12월 31일 재직 중이던 강북삼성병원에서 자신이 담당하던 환자 박모씨에게 피살됐다. 이로 인해 발의된 의료인 폭행 가중처벌 등을 골자로 한 ‘고 임세원법’ 법안이 국회 본회의를 통과한 상태다.

한편, 동화약품 윤도준 회장은 국내의 정신건강 관련 학문의 발전과 연구자들을 지원하고자 지난 2016년 대한신경정신의학회와 함께 ‘윤도준 의학상’을 제정했다.

윤도준 회장은 경희대학교 의과대학 정신과 과장, 신경정신과학교실 주임교수를 역임했으며 한국제약협회 부이사장, 대한정신약물학회 이사장, 대한신경정신의학회 학술부장, 대한생물정신의학회 총무이사, 대한정신분열병학회 총무이사를 지낸 바 있다. 현재는 서울상공회의소 부회장, 대한정신약물학회 고문으로 활동 중이다.

조한형 기자 koreain112@daum.net

<저작권자 © 뉴스락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